신흥 시장 EEM ETF 배당 주가 전망 | MSCI 신흥 시장 지수를 추종하는 ETF

신흥 시장 EEM ETF 배당 주가 전망 | MSCI 신흥 시장 지수를 추종하는 ETF

어머, 신흥국 시장의 성장력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이제는 그저 ‘신흥국‘이라는 단어만 들어도 투자의 기회로 여겨지죠. 선진국 시장과는 또 다른 매력이 있답니다. 규모도 커지고 있지만, 아직도 저렴한 가치주들이 많아서 투자 기회가 한가득이에요. 게다가 EEM ETF 같은 상품을 활용하면 간편하게 신흥국 투자에 동참할 수 있죠. 신흥국 시장의 성장 가능성에 대해 함께 알아볼까요?

Contents

신흥국 경제 성장의 핵심 동력 요인

신흥국 시장은 선진국 시장과 다르게 저렴한 노동력과 원자재 등 생산 요소를 활용하여 급속한 경제 성장을 이뤄냈습니다. 이렇게 저렴한 생산 비용에 기반한 제품 생산 및 수출이 바로 신흥국 경제의 핵심 동력인 셈이지요?! 특히 중국, 인도, 브라질 등 거대 신흥국들의 높은 인구 대비 낮은 평균 연령이 생산가능인구 증가로 이어지면서 노동력 공급이 원활해졌습니다. 수십 년간 지속된 이런 추세 덕분에 중국은 세계 제조업의 공장이 되었고^^, 신흥국들은 세계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크게 높일 수 있었죠.

신흥국 성장 모델의 한계와 대안

하지만 이런 저임금 노동력에 기반한 성장 모델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IMF에 따르면 2030년이 되면 신흥국의 노동가능인구 증가세가 완연히 꺾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에 따라 신흥국들은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아야 하는 상황인데요? 많은 전문가들은 기술 혁신과 내수 시장 육성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에서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창업 열풍이 불고 있고, 중산층의 확대로 내수 시장 규모도 커지고 있습니다!

인프라 투자의 역할

또한 인프라 투자도 신흥국 경제 성장의 주요 동력 중 하나입니다. 도로, 철도, 공항 등 사회기반시설에 대규모 투자가 이뤄지면서 물류 효율성이 크게 개선되었죠. 이를 통해 상품 유통이 원활해지고 기업 생산성도 높아질 수 있었습니다. 세계은행 자료에 의하면 2014년 기준 신흥국 전체 GDP의 약 6.8%가 인프라 투자에 사용되었다고 합니다?! IMF는 앞으로도 신흥국의 인프라 투자 수요가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도시화의 영향

마지막으로 도시화 추세도 신흥국 경제 성장을 견인하는 주요 요인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UN 자료에 따르면 2050년이 되면 신흥국 인구의 66%가 도시에 거주할 것으로 추산됩니다. 이에 따라 주거, 교통, 에너지 등 도시 관련 수요가 크게 늘어날 전망인데요. 이를 충족시키기 위한 대규모 투자와 기업 활동이 신흥국 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보입니다?!

글로벌 투자 포트폴리오 다각화의 혜택

투자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한다는 건 알겠지만, 과연 그 혜택이 뭘까요?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여러분은 수익과 위험을 효과적으로 분산할 수 있습니다! 😀 투자 원금의 얼마를 신흥국 주식이나 채권에 배분하느냐에 따라 위험과 수익의 균형을 맞출 수 있죠.

신흥국 주식 ETF 편입 예시

예를 들어 포트폴리오에 EEM ETF를 20% 정도 편입한다면, 선진국 중심의 포트폴리오와는 다른 리스크-리턴 프로파일을 가질 수 있습니다. EEM은 MSCI 신흥국 지수를 TrackerFolio로 갖고 있기 때문에 중국, 인도, 브라질, 러시아 등 고성장 신흥국 기업의 높은 수익성을 누릴 수 있죠. 그렇다고 해서 전부를 EEM에 투자하진 않겠지만?!! 적절한 비중을 유지하는 게 관건입니다.

글로벌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전통적인 선진국 중심 포트폴리오로는 얻기 힘든 수익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 다양한 자산군과 지역에 분산 투자하면 위험을 줄이고 알파 수익도 기대할 수 있죠. MPT(Modern Portfolio Theory)에 의하면 효율적 포트폴리오는 기대수익을 극대화하고 위험을 최소화하는 최적의 자산배분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상관관계가 낮은 다양한 자산을 적절히 믹스해야 하는데, 바로 여기서 신흥국 주식과 선진국 주식의 낮은 상관관계가 작용하는 거죠~

MSCI 지수를 보면 2000년 이후 선진국과 신흥국의 주가 상관계수가 0.7 수준입니다. 완전 독립적인 관계는 아니지만 어느 정도 낮은 상관관계를 보이고 있어요. ^^ 따라서 신흥국 자산을 포트폴리오에 일정 비중으로 편입하면 분산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세계 각국의 경제 사이클과 금리 동향, 산업 구조 등이 다르기 때문에 리스크 헤징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거죠?!

선진국과 차별화된 투자 기회 모색

오~ 신흥국 시장에 투자한다고요? 이거 참 멋진 생각이에요! 선진국과는 또 다른 투자 기회를 잡을 수 있답니다. 왜 그런지 하나하나 설명해드릴게요^^

전 세계 경제에서 신흥국 비중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2022년 기준 글로벌 경제 성장률은 3.2%인데, 이 중 신흥국 경제성장률이 3.7%로 선진국 2.4%를 웃돌고 있어요. 세계 경제에서 신흥국 비중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는 의미겠죠?

유리한 인구 구조

더불어 인구 구조도 신흥국이 유리한 상황이에요. 생산 가능 인구 비중이 높아 노동력이 풍부하죠. 반면 선진국은 고령화로 인해 생산 가능 인구 감소가 불가피한 상황이랍니다. 경제 성장 동력이 있는 신흥국과 그렇지 않은 선진국을 비교해보면 앞으로의 성장세가 어떨지 가늠해볼 수 있겠죠?

기업 환경 개선

또한 신흥국 정부들이 신산업 육성, 규제 완화 등 친기업 정책을 펼치면서 기업 환경이 개선되고 있다는 점도 주목할 만해요. 이처럼 신흥국 시장에 투자하면 선진국과는 차별화된 투자 기회를 잡을 수 있답니다!

물론 신흥국에는 정치·경제 리스크가 상존하고 있어 안전 자산 비중을 적절히 유지해야 하지만요, 투자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는 차원에서라도 신흥국 시장 투자를 고려해볼 만하지 않나요? 🙂

ETF 투자를 통한 편리하고 저렴한 신흥국 시장 접근

신흥국 시장에 투자하는 가장 간단한 방법 중 하나가 바로 ETF를 통하는 거예요! ^^ 신흥국 ETF는 개별 종목 투자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수수료와 거래 비용으로 광범위한 분산 투자가 가능해요. MSCI 신흥시장 지수를 추종하는 iShares MSCI Emerging Markets ETF (EEM)의 경우 순자산 연 0.68%의 비교적 저렴한 비용으로 24개 신흥국 833개 주식에 분산 투자할 수 있답니다. ?!

ETF를 통한 거래 비용 절감

또한 개별 주식 매매 시 발생하는 수수료, 세금, 중개 수수료 등 거래 비용도 ETF 매매를 통해 크게 절감할 수 있죠. 이처럼 ETF는 투자 편의성과 비용 효율성 측면에서 개인 투자자들에게 큰 혜택을 제공합니다. 전통적인 뮤추얼 펀드에 비해서도 ETF는 유동성이 높고 실시간 주가가 업데이트되어 트레이딩 기회도 많아요!

신흥국 분산투자와 포트폴리오 구성의 용이성

특히 신흥국 투자에 ETF를 활용하면 개별 종목 선택의 어려움 없이 손쉽게 분산 투자가 가능해요. 국가별, 섹터별 비중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포트폴리오 구성도 용이해집니다. 예를 들어 EEM ETF의 경우 중국(31.6%), 대만(15.8%), 인도(14.2%) 등 아시아 신흥국 비중이 높고, 금융(21.5%), IT(20.8%), 커뮤니케이션(10.1%) 등 섹터별 투자도 가능해요. !!

ETF의 높은 유동성

마지막으로 ETF는 거래량이 많아 유동성도 뛰어나답니다. 미국 주식시장에 상장된 EEM의 경우 일평균 거래대금이 30억 달러를 웃돌아 주문 체결이 수월하답니다. 결국 ETF를 통해 개인투자자들도 전세계 신흥국 기업에 저렴하고 편리하게 분산투자할 수 있게 된 거죠? 오늘도 ETF를 활용해 글로벌 투자 기회를 잡아보시는 건 어떨까요?

네 친구 여러분, 신흥국 시장에 투자하는 것이 글로벌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는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해요. 이 시장은 아직 성장 잠재력이 크기 때문에 선진국과는 다른 투자 기회를 제공한답니다. EEM ETF 같은 상품을 통해 편리하고 저렴하게 이 시장에 접근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라고 봅니다. 물론 위험성도 있지만, 그 기회비용을 상쇄할 만큼 매력적인 투자처라고 생각되네요. 어떤 생각이신지 여쭤봐도 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