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F 매매 시작하기 필수 가이드

ETF 매매 시작하기 필수 가이드

투자 세계에 첫발을 내딛으셨나요? 하지만 어떤 수단을 택해야 할지 고민되시나 봐요. ETF라는 말이 익숙하지 않으셨다면 걱정 마세요. 이 글을 통해 ETF 투자의 기초를 배우실 수 있을 거예요. 주식 거래 수수료가 부담스러웠다면 ETF로 합리적인 가격에 분산 투자할 수 있답니다. 시기 적절한 투자 시점과 상황에 맞는 포트폴리오 구성법까지 안내해드릴게요. 함께 배워나가며 든든한 재무 설계를 해나가봐요!

Contents

증권사별 ETF 거래 수수료 비교

ETF 투자를 시작하실 때 가장 먼저 신경 써야 할 부분이 바로 수수료예요! ^^ 수수료가 높으면 투자 수익률에 꽤 큰 영향을 미칠 수 있거든요. 그래서 오늘은 증권사별로 ETF 거래 수수료를 꼼꼼히 비교해볼게요!

대형 증권사 ETF 수수료

먼저 대형 증권사들의 ETF 거래 수수료를 살펴볼까요? 키움증권은 국내 상장 ETF와 해외 상장 ETF 모두 0.15%의 낮은 수수료율을 제시하고 있어요. 한국투자증권도 0.16%로 비슷한 수준이에요. 하나금융투자도 0.16%로 동일하죠! 🙂

그런데 NH투자증권은 국내 상장 ETF는 0.25%로 약간 높지만, 해외 상장 ETF는 0.08%로 가장 낮은 수수료를 받고 있더라고요.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증권사인 미래에셋대우도 유사하게 국내 상장 ETF 0.25%, 해외 상장 ETF 0.1%의 수수료를 부과하고 있었습니다.

이처럼 대형 증권사들은 전반적으로 낮은 수수료율을 제시하고 있지만, 국내/해외 ETF에 따라 차이가 있으니 잘 비교해볼 필요가 있겠네요?!

중소형 증권사 ETF 수수료

반면 중소형 증권사들의 ETF 수수료율은 조금 더 높은 편이에요. 예를 들어 한국포스트권증자산운용은 국내 상장 ETF 0.25%, 해외 상장 ETF 0.35%높은 수수료를 받고 있었구요. 삼성증권도 0.25%로 대형사들보다는 다소 비싼 편이죠.

물론 대형사, 중소형사 관계없이 증권사마다 수수료체계가 천차만별이에요. 그래서 ETF 투자 전에 꼭 수수료를 미리 확인하셔서 본인에게 맞는 증권사를 골라야 해요! 조금의 수수료 차이가 장기 투자 시 엄청난 차이를 불러올 수 있으니까요 !!

ETF 거래 시 유의사항

아참, 수수료 말고도 ETF 매매 시 유의해야 할 점이 하나 더 있답니다. 바로 ‘과세‘ 문제인데요. ETF도 주식과 마찬가지로 투자 손익에 대한 양도소득세가 부과되거든요. 국내 상장 ETF는 25.5%, 해외 상장 ETF는 27.5%의 세율이 적용되고 있어요.

물론 이것도 증권사마다 조금씩 다르니 꼭 확인하셔야겠죠? 작은 차이일지라도 장기 투자 시에는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으니까요.

사소한 수수료와 세금 차이에도 주목하고, 자신의 투자 스타일에 맞는 증권사를 고르신다면 ETF 투자에서 좋은 결과를 얻으실 수 있을 거예요! 화이팅~!

ETF 매수 시기는 언제가 좋을까?

투자에서 타이밍은 매우 중요한 요소예요. 특히 ETF 매수 시기를 잘 선택하는 것은 수익률 극대화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여러분이 ETF에 투자할 때 가장 좋은 시기는 바로 ‘시장 하락장‘ 일 때랍니다. ?! 사실 이것은 개인투자자들에게 쉽지 않은 일이죠. 하지만 피라미드 원칙에 따르면 ^^, 시장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가 다시 상승할 때 가장 큰 수익을 얻을 수 있어요!

ETF 매수 적기 판단 기준

일반적으로 투자 전문가들은 시장 지수가 52주 신고가 대비 20% 이상 하락한 시점을 ETF 매수 적기로 판단합니다. 이 때 장기 관점에서 분산투자하면 향후 큰 수익을 거둘 수 있죠. 예를 들어 2020년 초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주식시장이 큰 폭으로 하락했을 때, 이 시기에 ETF를 매수한 투자자들은 현재 40% 이상의 높은 수익률을 기록 중입니다!

주의사항

그렇다고 무작정 시장이 하락하면 ETF를 사들이는 것은 위험할 수 있어요. 지수 하락폭, 거시경제 지표, 기업 실적 등 다각도로 분석하여 하락장이 지속될지 반등할지를 꼭 가늠해봐야 합니다. 전문가 의견과 리서치 리포트를 참고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

ETF 매수 전략

물론 상황에 따라 ETF 매수 시기는 유동적일 수 밖분데요. 장기 투자 목적이라면 지수 반등 초기에 분할 매수하는 것이 리스크 관리 측면에서 좋습니다. 반면 단기 트레이딩을 할 계획이라면 지수 박스권 상단에서 매수하는 전략도 고려해볼 만해요. !! 어떤 투자 전략을 취하든 본인의 투자 스타일과 리스크 선호도를 반영해야겠죠?

마지막으로 중요한 한 가지! 시장 타이밍만큼 직접 매수하는 ‘행동’이 중요합니다. 여러분도 적극적으로 ETF 매수 기회를 잡으셨으면 좋겠어요. 오늘 말씀드린 내용이 도움이 되셨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든든한 자산관리 되시길 바랄게요! ^^

ETF 투자 유형에 따른 전략

ETF 투자는 여러분의 투자 목적에 따라 다양한 전략을 취할 수 있어요. 단기 트레이딩을 하시는 분들은 차트 분석과 시장 타이밍에 초점을 맞추실 거고요. 반면에 장기 투자자 분들은 섹터나 지역별로 분산 투자하는 전략을 구사하실 거예요. 어떤 유형의 투자를 하시든 ^^ 각자의 투자 스타일에 맞는 전략이 필요해요!

단기 트레이딩 전략

예를 들어 적극적인 단기 트레이딩 전략을 구사하신다면 레버리지 ETF나 인버스 ETF 등의 파생상품을 활용하실 수 있겠죠? 물론 이런 상품들은 고위험이기 때문에 충분한 리스크 관리를 병행해야겠지만요. 기술적 분석을 동원해 매매 타이밍을 잡는 것도 중요할 거예요.

장기 투자 포트폴리오 구축

장기 투자 포트폴리오를 구축하시려면 우선 각 섹터나 국가, 지역에 어떻게 배분할지 결정하셔야 해요. 예컨대 미국 주식 40%, 신흥국 주식 20%, 채권 30%, 원자재 10%라든지 하는 식으로요. 그리고 각 부문별로 대표 ETF를 고르시면 돼요. SPY나 QQQ는 미국 주식, VWO는 신흥국 주식, AGG는 채권, DBC는 원자재 등으로 인기 있는 ETF들이랍니다.

물론 이건 고정된 전략은 아니고요, 시장 상황과 자신의 투자 성향에 맞게 변경할 수 있어요. 주기적으로 포트폴리오를 재조정하는 리밸런싱 작업도 중요합니다. 투자 기간에 따라 적절한 주기(3개월, 6개월, 1년 등)를 정해서 리밸런싱하면 위험을 분산하고 수익률을 높일 수 있죠.

수수료 고려

단기 투자든 장기 투자든 ETF 거래 시 수수료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해요. 증권사마다 ETF 거래 수수료가 다르니까요. 국내 대형 증권사의 경우 온라인 ETF 매매 수수료가 0.3~0.5% 수준이에요. 물론 HTS나 MTS에서 저렴한 프로그램 수수료를 이용하면 더 저렴해질 수 있겠죠? 수수료 부담을 줄이면 장기적으로 수익률에도 도움이 되니까요.

어떤 투자 유형이든 본인만의 철학과 전략이 필요해요. 차트를 보며 단타를 잡을지, 아니면 분산 투자해서 장기 보유할지 결정하시면 되겠네요? 물론 이건 개인의 선택이랍니다! 최선의 노력을 다해 성공적인 ETF 투자가 되셨으면 좋겠어요 ^^

장기 투자를 위한 ETF 포트폴리오 구성

여러분, ETF 장기 투자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건 뭘까요? 바로 포트폴리오 구성이랍니다!! 잘 구성된 포트폴리오는 여러분의 자산을 효과적으로 불리는 데 큰 역할을 해요.

자산배분(Asset Allocation)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먼저 자산배분(Asset Allocation)을 정해야겠죠. 이건 포트폴리오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부분이에요. 보통 20~30%는 국내 주식형 ETF, 20~30%는 해외 주식형 ETF, 그리고 30~50%는 안전자산인 채권형 ETF로 구성하는 게 일반적이랍니다. ^^

하지만 개인의 나이, 위험선호도 등에 따라 이 비율은 달라질 수 있어요. 예를 들면 젊은 투자자라면 주식비중을 60% 이상으로 높이는 등 좀 더 공격적인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수 있겠죠? 반대로 은퇴를 코앞에 둔 투자자라면 안전자산 비중을 크게 높이는 게 좋답니다.

지역별 분산투자(Global Diversification)

다음은 지역별 분산투자(Global Diversification)에요! 일반적으로 국내 주식 ETF 30%, 선진국 주식 ETF 40%, 신흥국 주식 ETF 20% 정도로 나누는 게 적절해요. 국가별로 경기 사이클이 다르기 때문에 이렇게 분산하면 위험을 줄일 수 있답니다.

업종별 분산

또한 업종별 분산도 중요해요. 산업별로 대표 ETF 하나씩 골라서 포트폴리오에 넣는 거죠. 이렇게 하면 특정 업종에 쏠림 현상 없이 균형 잡힌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수 있어요!

리밸런싱

마지막으로 리밸런싱도 중요한 포인트랍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특정 자산의 비중이 커지거나 작아질 수 있는데, 이럴 때마다 정해진 목표 비중으로 되돌리는 작업을 해주어야 해요. 보통 6개월~1년에 한 번씩 리밸런싱하면 되겠네요?!

장기 투자라면 이렇게 ETF 포트폴리오를 잘 구성하는 게 매우 중요합니다. 꼭 참고하시고 안전하고 효율적인 투자 되시길 바랄게요!

오늘 얘기한 내용들을 다시 한번 짚어보면서 마무리하겠습니다. ETF 투자를 시작할 때는 수수료 비교부터 시작해야겠죠? 그리고 시기 포착도 중요하지만 장기투자 관점에서 본다면 크게 신경 쓰지 않아도 돼요. 투자 유형에 맞는 전략을 세우고 포트폴리오를 잘 구성하면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을 거예요. 오늘 배운 지식들을 바탕으로 앞으로 ETF 투자 잘해나가길 바랄게요!